잠시 쉴게요 :)

within10m 2009.03.08 20:02
#1 하고 있는 일에 회의가 들기도 하고, 시간이 없다는 핑계를 대보고 싶습니다.

많은 방문객이 찾는 곳은 아니지만, 마땅히 이렇게 쉰다는 이야기라도 해야 할 거 같은 생각이

친구의 전화를 받고 나서 저녁 창문을 보다가 갑자기 머릿 속을 스치는 것 같은 느낌이 들었을까요.


#2 시간이 없다없다하는 데, '이 것'이 끝난 후에도 시간이 없다고 할까봐 겁이 납니다 :)

시간은 내는 것이기 마련인데,

어쨌거나 지금은 블로깅하기가 너무 어색하네요, 안 해서 그런 건지 그래서 못 하는 건지는 모르겠지만

잠시 쉴래요,


P.S : 내 욕심대로 안 될 때가 너무 많은 거 같습니다. 쩝쩝,
당신의 댓글, 블로거에게 꿈과 희망의 근원입니다!
  1. BlogIcon 식빵이 2009.03.14 16:31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많이 바쁘시군요 ^^
    정말 바쁠때는 다 귀찮고..그렇죠.. 그마음 이해가 되네요~

    뭐 일때문에 바쁘시겠지만 푹 쉬고 돌아오세요~

  2. BlogIcon 명이~♬ 2009.03.23 15:34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음, 무슨일이 있으신건 아니죠?
    아프지 말고 잘 계시다가~ 뿅!! 하고 나타나셔요잉~ +_+
    잘 다녀오셈~ 꾸벅!!

  3. BlogIcon 호박 2009.04.03 13:56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음.. 한달가까이 쉬셨으니.. 이제그만 돌아오세욥^^

    벌써 금욜(-.ㅠ) 시간이 후다다닥 지나가요~ 이러다 금방 할매되겠어요(ㅜㅜ)
    금욜 마무리 잘하시고요~ 낼또 주말이니 기분좋게(^------^) 헤헤헤~

    지루한 오후시간이지만(잠도 조금 밀려드는 시간이지만) 언제나 활기차게~ 상콤하게~
    아자아자 화이팅입니다(^^v) 아잣!!

  4. BlogIcon 먹튀 검증 2018.08.08 19:21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잘보고갑니다~